중국 애기들이 엉덩이 뚫린 바지 입고 다니는 이유


 						  
 								 

중국 아기들로부터 전 세계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전세계의 아기들이 기저귀를 차 기저귀 안에서 배변을 해결한다면, 중국의 부모들은 이와 다른 방법을 택한다.

온라인 미디어 위티피드(WittyFeed)에서는 아기들이 쉽게 배변을 볼 수 있게 뒤를 뚫어놓은 바지인 ‘카이당쿠’를 소개하였다. 중국 사람들은 이 전통 옷을 애용하지만, 관광객들은 지나가는 아기들의 훤히 드러나는 엉덩이를 보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다.

– ‘카이당쿠’

‘카이당쿠’란 엉덩이 부분이 뚫린 전통 아동복이다. 요즘에는 전처럼 흔히 입진 않지만, 가끔가다 볼 수 있는 이 옷은 한번 보면 잊혀지기 힘들다.

– 요상한 옷

중국인들에게는 평범한 것으로 받아지지만, 다른 나라 사람들은 이 옷을 이해하기 힘들어 한다.

많은 이들은 이를 아이를 다치게 할 수 있는 반사회적이고 비위생적인 옷이라고 바라본다. 하지만 일화용 기저귀가 상용화된 후에도 중국 사회에서는 아직 인기를 끌고 있다.

– 어떤 장점이 있나?

교육자들은 카이당쿠를 입는 아이들이 변기 사용 훈련을 더 빨리 한다고 한다. 보통 부모들은 아이가 아무데서나 변을 보면 아이를 꾸짖는다. 하지만 이 옷을 입으면 변기 사용에 대해 더 빨리 이해할 수 있다.

– 엉덩이 뚫린 바지에 대한 논란

서양에서는 1-2살에 보통 배변 훈련을 시작하는 것과는 달리 중국에서는 3-4개월생부터 시작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다른 나라 사람들은 이 이상하고 비위생적인 옷을 비판적으로 바라본다.

– 어떤 단점이 있나?

중국에서는 아이가 뒤가 뚫린 이 옷을 입고 골목길이나 정원에서 쭈그려 앉아 변을 보고 있는 모습을 쉽게 찾을 수 있다.

이것이 바로 카이당쿠를 반대하는 이유다. 이 옷을 입고 아무데나 변을 보는 아이들 때문에 공공장소들은 더러워지며 벌레를 꼬드기고 질병을 퍼뜨릴 수 있다.

– 전문가의 의견

전문가들은 이 옷이 일회용 기저귀가 생기기 전에 그의 대체재로 생긴 것이라고 한다.

또한 일회용 기저귀가 더 위생적이기는 하지만, 이도 마찬가지로 자주 갈아주지 않았을 때는 감염을 유발할 수 있다고 전했다.

– 길게 보았을 때의 장점

몇몇 사람들은 카이당쿠가 압력이나 열이 없는 환경에서 성.기가 성장할 수 있게 해주어서 아이에게 유익하다고 주장한다.

– 찢어진 바지, 좋은가 나쁜가?

하지만 이러한 장점들 때문에 더럽고 비위생적인 이 옷의 특성을 무시해서는 안 된다.

하지만 이 옷을 입으면 아이들이 배변 훈련을 더 빨리 할 수 있기 때문에 찬반 한쪽에 서기는 어렵다.

– 기저귀가 계급의 상징인 나라

중국의 오지에서는 기저귀가 여전히 비싸기 때문에 기저귀를 사는 것은 그만큼 부유함을 상징한다. 이 비싼 기저귀 값 때문에 할 수 없이 부모들은 사람들의 눈을 찌푸리게 할지라도 아이에게 카이당쿠를 입히는 것이다.

– 결론

엉덩이를 내보이고 사람들의 안 좋은 시선을 받을지라도, 카이당쿠를 입는 것은 중국의 전통을 지키면서 동시에 환경을 지키는 일이기도 하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커뮤니티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세계 각국의 국경 사진들.JPG

세계 각국의 국경 사진들.JPG

노르웨이와 스웨덴 국경

사진에 나온 나무가 제거된 구간이 두국가의 경계

영국령 지브롤터 스페인 국경

아이티와 도미니카 공화국 국경 산림지역이 많은쪽이 도미니카

아르헨티나. 파라과이. 브라질 국경

미국과 멕시코 국경.

왼쪽이 미국 애리조나. 오른쪽이 멕시코 노갈레스

중국과 네팔사이의 경계에 있는 에베레스트산

세계에서 가장 높은 국경지대

네덜란드와 벨기에 국경 – 오른쪽 B가 벨기에

브라질과 볼리비아 국경 – 강을 경계로 밀림지역이 브라질

산림파괴가 적나라하게 보이는곳이 볼리비아 

아프가니스탄과 파키스탄 국경

폴란드와 우크라이나 국경

미국과 캐나다 국경지대.

이곳도 마찬가지로 나무가 없는 구간이 경계

이집트와 이스라엘의 국경

ISS에서 캐나다 우주비행사가 촬영한 사진

왼쪽의 사막이 있는곳이 이집트. 오른쪽이 이스라엘이며 가자 지구는 지중해를 따라 뻗어있습니다.

중간에 놓여있는 삼각 테이블에 새겨진

오스트리아. 헝가리. 슬로바키아의 국장이 그들의 국경을 표시

바티칸시티와 이탈리아 – 유명한 성베드로성당 광장의 입구는 이탈리아와 바티칸의 경계이기도합니다.

파키스탄과 인도국경. 아래의 사진은 1959년부터 행해지는 행사

한국과 북한의 공동경비구역. 판문점

북반구와 남반구 – 국경은 아니지만. 에콰도르에 있는 이 공원은

지구상 위도 0도를 표시하는 지점

2018.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