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아이돌 성.폭.행 신고한 여성이 현재 망한 이유


 						  
 								 

(고양=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그룹 SS501 출신 가수 김형준(32)의 성.폭.행 의혹을 수사해온 경찰이 3개월여 만에 혐.의가 없다는 결론을 내린 것으로 확인됐다.

11일 경기 일산동부경찰서에 따르면 김형준의 강.간 혐.의에 대해 혐.의없음(증거 불충분) 불기소 의견으로 전날 검찰에 사건을 송치했다.

경찰은 지난 3월 말 A씨로부터 2010년 5월 고양시에 있는 집에 찾아온 김형준에게 성.폭.행 당했다는 내용의 고소장을 접수하고 수사를 진행해왔다.

이에 김형준은 A씨를 무고 및 명예훼손 혐.의로 맞고소하고, 경찰 조사에서도 “합의에 의한 성.관.계였다”며 범죄 혐의를 강력 부인했다.

경찰 관계자는 “양측 진술과 당시 정황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수사한 결과 혐.의에 관한 증거가 없어, 불기소 의견으로 결론을 내렸다”고 말했다.

이번 결과에 따라 A씨에 대한 맞고소 수사도 본격화할 전망이다.

앞서 김형준의 소속사 SDKB는 “일방적인 허위 주장으로 15년간 걸어온 연예인으로서의 이미지와 명예에 막대한 피해를 봤다”며 “근거 없는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행위를 단절하기 위하여서라도 사실관계가 엄정하게 밝혀져야 할 것“이라고 A씨에 대한 고소 이유를 밝혔다.

2005년 SS501로 데뷔한 김형준은 2017년 입대해 의경으로 복무하다 지난해 말 소집 해제됐다.

지난 3월 새 앨범 스냅숏을 내고 MBC 복면가왕에 출연했으며, 멕시코·페루 등지에서 월드투어를 진행하는 등 활발하게 활동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SBS ‘한밤’ 방송화면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억지로 결혼했다는 77세 할머니가 23세의 나에게 하는 말..

한 일본방송에서 진행하는 과거의 나에게 보내는 편지에 출연한 77세 할머니의 사연이 화제가 되고 있다.

 

에가시라 다카코(77) 할머니는 어렸을 때 좋아하지도 않는 사람과 결혼을 했다고 함.

양쪽 부모님이 결정한 결혼이라 억지로 결혼을 하셨다고.

그런데 당시 할머니에게 반해 결혼을 긍정적으로 생각함

남편은 결혼 후에도 “다시 태어나도 나랑 결혼합시다”고 말했지만 할머니는 그때도 싫어했다고 하심..

그런데.. 그랬던 남편이 10년 전 아침 산책을 나간 후

다시 돌아오지 않았다고 하심…

원인은 심장마비

남편에 세상을 떠난 후 매일 후회를 하신다는 할머니

매일 아침 불단 앞에서 불경을 외우고, 다시 그대를 사랑하고 있어요라는 노래를 부른다는 할머니

“다시 그대를 사랑하고 있어요 지금까지보다 더 깊게. 아직 그대를 좋아할 수 있어요 간절하게”

할머니는 뒤늦게서야 남편을 사랑하고 있었음을 깨달으셨다고

그리고 23세의 나에게 보내는 편지

“언젠가 남편에게 다시 태어나도 우리 결혼합시다라는 말을 듣게 될거야”

“이번에는 좋아요라고 말해”

 

“부탁할게”

2019.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