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아이가 마.약사려고 카톡했던 인물의 정체..


 						  
 								 

가수 비아이가 마.약 구매 정황이 드러나 그룹 아이콘을 탈퇴한 가운데, 그와 카카오톡 대화를 나눴던 상대방의 정체가 공개됐다.

13일자 이데일리는 “비아이 마.약 의혹의 단서가 된 카카오톡 대화의 상대방이었던 A 씨는 YG 연습생이었던 한서희였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한서희는 비아이가 마.약을 구매하려고 했을 당시인 2016년 8월 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긴급 체포됐다.

당시 경찰은 한 씨의 휴대전화를 압수해 비아이와의 대화 내용을 확보한 것으로 나타났다.

비아이는 메신저를 통해 한서희에게 ”너랑은 (마약을) 같이 했으니까”, “한번에 많이 사다 놓을까?”, “대량 구매는 할인 없냐”, “센 것이냐, 평생하고 싶다”라고 말해 마.약 구입·투약 의혹에 휩싸였다.

한서희는 그룹 빅뱅의 멤버 탑과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 등으로 지난 2017년, 징.역 3년 집행유예 4년, 보호관찰 120시간 등을 선고받은 인물이기도 하다.

경찰은 한서희에 대한 2016년 8월 22일 피의자 신문 조사에서 비아이와의 카톡 내용을 근거로 물었고 마.약류인 LSD 전달 여부를 확인했다.

한서희는 경찰에 “2016년 5월 3일 마포구에 있는 아이콘의 숙소 앞에서 LSD를 전달했다”고 진술했으나 이후 3차 피의자 신문에서는 “비아이가 요청한 것은 맞지만 구해주지 않았다”며 진술을 번복한 것으로 나타났다.

마.약 논란에 비아이는 그룹 탈퇴 소식을 직접 알리며 “한때 너무도 힘들고 괴로워 관심조차 갖지 말아야 할 것(마.약)에 의지하고 싶었던 것은 사실이지만 그 또한 겁이 나고 두려워 하지도 못했다”고 주장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한서희 SNS, 비아이 SNS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모든 기획사가 거부했던 천재소녀 현재 근황

강원도의 어느 작은 초등학교 실화

선생님조차도 글쓰기,그림그리기,노래실력에

빼어난 재능이 있다고

입이 마르도록 칭찬을 아끼지 않는 아이

공부도 잘하고 노래도 잘하고 글쓰기,춤,그림도 잘그려

동네 사람들은 천재,신동소녀라고 부른다고 함

^^

반 아이들은 이미 그 아이의 열광적인 팬ㅋㅋㅋ

손수 자리를 만들어 쉬는 시간에 콘서트를 관람함

가요뿐 아니라 트로트까지 장르를 가리지 않고

친구들이 원하면 언제든지 춤을 추고 노래를 불러주는

준비된 가수

부끄러움을 모르는 소녀

집에 오자마자 버선발로 달려와서 하는 일은??

이미 유명인사답게 벌써 생긴 본인 팬카페 관리

팬카페 댓글을 모니터링하는 초딩소녀의 표정

스펙도 화려 그해에만 받은 노래, 글쓰기 그림 관련 상들 셀 수가 없음

딸이랑 똑같이 생긴 엄마ㅋㅋ

보낸건 태권도 학원밖에 없는데

언제 저런 다재다능한 끼가 생겼냐며

신기해하고 계속 자기가 하고 싶은 것을

할 수 있도록 밀어주실 생각이라고

꼭 멋진 가수가 되겠다며 순수하게 웃지만 당차게 말하는 초딩천재소녀

그리고 그런 딸, 동생을 자랑스러워하며 이뻐해주시는 부모님,언니

그후로부터 몇년 후 이번엔 스케일 더 크게 슈스케에도 나옴

두줄 요약하자면 몇년전까지만 해도

전국구로 나름 잘나갔었는데

지금은 인기가 조금 떨어졌다,

가수 다시 도전하고 싶어서 나왔다 이거임

예선에서 애국가를 락버전으로 불러 도발한 다음에

현미옹을 센세이셔널하게 만든 후

실력있는 참가자들과 함께 TOP 10 본선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짐

하지만 가사를 까먹어서 망…

이를 만회하고자 생긴 2인 조별과제에서는…

..

전혀 모르고 + 자신 없는 노래를 하게 됨

중3소녀에게 가장 큰 적은 잠…

한창 성장기소녀에게

밤샘연습은 유난히 치명타였음

결국 컨디션 난조와 무대 공포증을 이기지 못하고 최종탈락

지금은 다소 익숙한 슈스가 된

허각, 위너의 강승윤, 장재인의

위로를 받으며 TOP 10 문턱에서 꿈이 좌절됨

그 후로 이 아이를 찾는 사람도,

기억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게됨

몇 번 더 기획사 오디션을 봤지만 아무도 뽑아주질 않음

한참 가수의 꿈이 좌절되는건 아닌가 하고 방황하고 있을때

B1A4가 소속된 WM엔터는 걸그룹을 론칭할 계획에 있었고

이미 7인조로 확정시키고 데뷔준비를 하고 있었음

하지만 기존 7명에 산들 급으로 노래를 잘하는 멤버를

보강할 필요가 있었는지 데뷔를 몇개월 앞두고

(혹은 미뤄가면서)

산들처럼 노래를 잘하는 여자 멤버를 급 공모하게 됨

마지막 기회라 생각하고 다시 한 번 더 도전하게 됨

B1A4도 한창 주가를 달리고 있었고 이번 오디션에 합격하면

B1A4 여동생 그룹으로 데뷔할 수 있다는 소문이 파다하게 퍼져

평소보다 많은 인원이 오디션에 지원했다고 함

승희의 간절함과 가능성이WM의 눈에 들어왔을까

여러가지 화제는 쌓았지만

정작 아무 기획사에서도 데려가지 않던

현승희는 WM에서 뽑던 오마이걸의 메인보컬로 최종 선발됨

그래서 오마이걸은 총 8인조로 인원이 짜여짐

4개월 후에는 9년만에 화려하게 무대에서 꿈을 펼치게 됨

마지막이라고 생각한 도전에서 기회를 잡아낸 셈

누구보다 더 간절히 기다린 데뷔무대를 마치고

혼자 구석에서 몰래 울다 멤버들한테 걸리고 위로 받는 중

멤버들도 승희가 얼마나 극적으로 합류했는지 알기 떄문에

승희가 왜 우는지, 흘리는 눈물의 의미가 뭔지 깊이 이해할듯

 

출처- 온라인커뮤니티, 스타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