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들이 여캠들에게 별풍선을 쏘는 이유….


 						  
 								 

사연1) 흙수저남에게 여캠이란

37살 공장에서 일하는 남자에게 여캠이란 삶 그 자체라고 할 수 있다.

자신은 라면으로 때우면서 여 BJ에게 몇 백만원을 갖다 받치는 남성….

사연2) 내가 여캠에서 벗어나게 된 이유

별풍을 주는 사람에게만 애교부리고, 오빠라는 호칭으로 불러주는 여BJ에게 실망한 한 남성은 여캠중독에서 벗어나게 됨!!

사연3) 여캠에 중독된 남자

일상생활에 지장을 주면서까지 여캠 방송에 빠진 남자들..

인터넷 방송 안에서는 내 나이가 20대가 되기도 하고, 예쁜 여 BJ의 남친이 되기도 하는 등 현실에서 할 수 없는 일들이 가능하기 때문에 빠져나오는 것이 더 어렵다고 함..

여캠 중독에 빠진 사람들이 생각보다 많은듯 ㅠㅠ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커뮤니티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오직 남자 학생들을 위해 휴게실 만든 대학교 ㄷㄷ

아마 대부분의 대학교에서는 남학생 휴게실보단 여학생 휴게실 운영 비중이 더욱 컸을 것이다.

아예 없는 경우도 종종 있었는데 이런 가운데 한 대학교는 오직 남학생들을 위한 휴게실을 만들어 운영하고 있는 사실이 밝혀져 온라인상에서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경기도 용인시 명지대학교 자연캠퍼스에 생긴 남학생 전용 휴게실이다.

지난 10일 명지대학교 자연캠퍼스 총학생회 페이스북에는 남학생 휴게실 개방 안내와 더불어 휴게실 내부 사진이 올라와 부러움의 대상이 되었다.

공강 중, 편안함을 주는 소파와 2층 침대들과 함께 퇴실하기 전 자신의 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거울까지 있어 센스있는 인테리어를 자랑하고 있다.

기본적으로 냉난방 시설까지 구비된 해당 휴게실은 학생회비로 운영되며 휴식을 방해할 요소는 보이지 않았다. 이를 본 명지대 학생들은 “학교 좋아졌다”, “통학러에게 감동적인 공간이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총학생회는 8가지 휴게실 이용수칙을 정해놓고 문 앞에 붙여놓아 학생들에게 이를 숙지하며 이용해달라고 강조하고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Facebook 명지대학교 자연캠퍼스 총학생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