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에서 제일 많은 수입을 기록한 유튜버 TOP 3

  						  
 								 

국내에서 많은 수입을 기록한 유튜버는 누구일까?

최근 ‘억대 연봉’을 기록한 유튜버들이 늘어나면서 많은 누리꾼이 궁금증을 표했다.

한 누리꾼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국내 개인 유튜버 수입 TOP3라는 제목의 글을 작성했다. 이는 국내 개인 유튜버 가운데 제일 많은 수입을 기록한 이들을 추렸다. 과연 TOP3 안에 든 유튜버들은 누구일까?

3위. 보겸 TV

월 평균 수입 : 1억 5천 100만 원.
구독자 : 338만 명

유튜버 보겸은 방송 초창기 ‘게임 BJ’로 이름을 알렸다. 그러나 이후 다양한 시도를 한 콘텐츠들로 구독자 수가 증가했다. 대표적인 콘텐츠로는 ‘보슐랭 가이드’, ‘콜겸 TV’, ‘착불택배 보팡맨’, ‘호캉스&보캉스’ 등이 있다. 특히 보슐랭 가이드는 보겸 특유의 입담이 돋보여 구독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2위. 양팡YangPang

월 평균 수입 : 1억 5천 700만 원.
구독자 : 182만 명

양팡은 여성BJ이자 유튜브에서 활동하는 크리에이터이다. 양팡은 초창기 소통방송을 지향했다. 이후 양팡은 자신만의 친화력을 돋보이며 시청자들의 인기를 끌었다. 속칭 ‘비글미’라고 불리는 활발한 모습이 큰 원동력이 된 것이다. 대표적인 콘텐츠로는 ‘가족 시트콤’이 있다. 이 콘텐츠는 우리네 가정에서 볼법한 듯한 모습을 선사하며 구독자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1위. 제이플라 JFlaMusic

월 평균 수입 : 1억 8천 700만 원.
구독자 : 1296만 명

제이플라는 한국 개인 유튜버 최초로 구독자 1,000만을 넘겨 다이아버튼을 수상했다. 그는 일본 인기가수 이토 유나등 작곡 활동을 했다. 그는 지인의 권유로 유튜브에 영상을 올리면서 차츰차츰 인기를 얻었다. 대표적인 콘텐츠로는 팝 장르의 커버 곡들이 있다. 특유의 청량한 목소리가 시청자들에게 매력적으로 느껴졌다. 제이플라가 발매한 앨범 중에는 ‘왜(Why)’, ‘넣에게 닿기를’, Baby Baby Baby 등이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