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인 인터뷰하던 ‘김구라’가 분노했던 이유


 						  
 								 

지난 15일 JTBC ‘막 나가는 뉴스쇼’에서는 조금 위험한 장면이 방송되었다.

악화된 한일관계 속 직접 일본을 찾아가 일본인들과 인터뷰하는 모습이었다. 역시나 제대로 된 인터뷰 진행은 어려웠다.

김구라는 길거리에서 시위하던 한 일본인과의 인터뷰를 시도했다.

일본인은 한일 관계, 혐한 문제를 걱정하고 있다며 한반도를 식민 지배했다는 것은 거짓이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통일국가를 만드려 했다라고 망언을 쏟아냈다.

이에 김구라가 반박하자 일본인은 “한국인의 사고방식이 틀렸다. 일본이 가해자, 한국이 피해자라는 구도가 틀렸다. 일본은 수탈하러 간 게 아니다. 직접 한국 땅에 돈을 들여 철도를 깐 것, 시설을 만든 것은 일본이었다”며 말했다.

일본인의 막무가내 발언이 계속 이어지자 김구라는 “저런 잘못된 생각을 가진 분이 참 많다”며 결국 인터뷰를 중단해버렸다.

이에 네티즌들은 “미친놈”, “왜 저러고 살까”, “김구라 많이 참았다 나였으면 이미 머리채 잡았다”, “머리통은 왜 달고 다니냐”, “역시 일본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JTBC 막 나가는 뉴스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