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시작했다는 ‘유승준’이 올리고 있는 영상들…


 						  
 								 

한국에서 많은 논란을 남긴 유승준이 유튜브를 시작했다.

병역기피 논란으로 한국 땅을 밟고 있지 못한 유승준은 유튜버로 깜짝 변신했다.

유승준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여러분과 소통하기 위해 유튜브를 시작했습니다. 주위에서 말리는 분들도 많았지만 소통하기 위해 준비했습니다. 그 이전 것들은 모두 잊으시고 이 채널을 통해 즐길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자신의 유튜브에 올릴 영상에 대해 소개했다.

유승준은 “채널을 통해 운동하는 모습이나 살아가는 모습을 보여드릴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 웃는 모습도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튜브 활동에 나선 유승준은 자신의 노래 ‘사랑해 누나’를 2019년 버전으로 만들어 올렸다.

한편, 유승준은 현재 한국으로 오기 위해 입국을 시도하고 있으며 비자 발급 거부 행정 소송 진행 중에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유승준 유튜브,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