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30만이던 여성이 갑자기 ‘활동 중단’해야 하는 이유


 						  
 								 

산골소녀 컨셉으로 수많은 인기를 얻었던 BJ 덕자가 갑작스럽게 유튜브 활동을 중단했다.

앞서 덕자는 유튜브 30만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었음에도 그는 중단해야만 했다.

덕자는 아프리카 TV를 통해 울먹이며 “혼자 해결할 수 없는 문제로 인해 당분간 유튜브 활동을 중단하겠다. 30만 구독자 이벤트는 죄송하지만 나중에 30명 이벤트로 다시 찾아오겠다. 아프리카 TV에서 잘 지내고 있으니 아프리카 생방을 봐주셨으면 좋겠다”며 죄송하다는 말을 남겼다.

그는 왜 갑자기 유튜브 활동을 중단해야만 했을까.

지난 20일 정배우 영상에서는 뜻밖의 이유가 공개되었다.

그는 “로봉순과 통화를 하며 들리는 얘기로는 수익 배분이나 편집자 비용이나 직원 월급까지 덕자님이 다 해왔다는 썰이 있다며 이는 말도 안 되는 상황이디”라고 전했다.

정배우는 “덕자님이 계약하고 있던 회사는 유튜버 턱형 님이 대표로 있는 회사였다. 현재는 상호가 변경되었는데 변경 전에는 블랙리스트 회사였다. 사실 턱형 님 계약 논란은 몇년 전부터 계속 이어져왔다”고 지적했다.

이어 그는 “현재 구독자 108만 명을 보유한 유튜버 도깨비 역시 턱형의 회사 소속이며 곧 사건이 터질 것 같다”고 전했다.

일각에서는 갑작스러운 덕자의 유튜브 활동 중단에 관해 턱형과의 계약 당시 수익 배분 관련과 불공정 계약이 있어 적자가 난 덕자의 유튜브 계정을 턱형에게 빼앗겼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그러나 이와 같은 논란에 대해 현재 턱형은 아무런 입장을 밝히고 있지 않아 이는 사실된 사건이 아닌 의혹으로만 남은 사건이 되었다.

한편, 네티즌들은 “덕자 진짜 귀여웠는데…”, “턱형 예전부터 문제 많지않았나”, “덕자 불쌍해서 어떡하냐”, “이제 뜨기 시작했는데…”, “턱형 입장도 들어봐야할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유튜브 덕자전성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