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리 궁금해도 ‘양말 냄새’ 맡으면 큰일나는 이유

  						  
 								 

양말 냄새를 맡는 행위가 건강에 좋지 않을 수도 있다.

최근 한 남성이 고약한 양말 냄새를 맡아 건강에 적신호가 켜졌다.

영국 일간 미러 보도에 따르면 중국 장저우에 거주 중인 익명의 남성 A씨는 폐에 심각한 진균 감염이 생겨 병원에 입원했다.

A씨는 매일 퇴근한 뒤 집에 와 자신이 신었던 양말 냄새를 맡았다.

하루종일 신은 양말이 위생적으로 깨끗할리가 없었다.

그러던 어느날 그는 극심한 가슴 통증을 느껴 응급실에 실려가 치료를 받았으며, 가슴 엑스레이 사진으로 그의 폐가 진균에 감염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의료진에 따르면 그의 발 땀으로 양말에 진균이 생겼고, 매일같이 양말 냄새를 맡는 행위로 인해 균이 폐 속으로 침입했던 것이다.

양말을 하루종일 신고 있다보면 땀이 묻을 수밖에 없다. 이번 사례와 같이 양말에 진균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아무리 냄새가 궁금해도 양말 냄새를 맡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

한편 현재 A씨는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미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