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12월 10일부터 ‘유튜버’들은 할 수 없다는 것


 						  
 								 

단기간 구독자 수를 올릴 수 있던 방안 중 하나였던 것이 오는 12월 10일부터 전면 금지된다. 

최근 유튜브는 공식 페이지 내 서비스 이용약관을 업데이트 하여 눈길을 끌었다. 10일부터 본격 적용되는 사항들로 서비스 이용, 콘텐츠 운영, 계정 정지 및 해지 등에 관한 내용이었다.

그 중 가장 눈길을 끄는 사항이 있었다.

“동영상 조회수, 좋아요 또는 싫어요 수를 늘리거나, 채널 구독자 수를 늘리기 위해 사람들에게 비용을 지불하거나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등 서비스에 대한 실제 사용자 참여도의 부정확한 측정을 야기 또는 조장하거나 달리 어떠한 방법으로든 측정항목을 조작하면 안 됩니다”

즉, 일정 구독자를 넘길 경우 랜덤으로 선물을 제공해왔던 구독자 이벤트를 제재하겠다는 것이다.

이번 새롭게 업데이트 된 유튜브 서비스 약관은 선물 이벤트를 통해 구독자를 단기간에 올렸으나 막상 영상 조회수는 10만도 넘기지 못하는 유튜버들과 콘텐츠 관련하여 제재를 강화하겠다는 의미이다.

한편, 해당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앞으로 구독자 쉽게 못올리겠네”, “진짜로 콘텐츠로 승부를 해야하나보다”, “유튜버들 난리났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