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년동안 ‘라면’만 먹고 살았던 남성의 건강 상태


 						  
 								 

무려 5년 간 인스턴트 식품인 ‘라면’을 주식으로 먹고 산 남자의 영양 상태가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신년 특집으로 방영된 SBS 스페셜이 여전히 누리꾼들의 입에 오르내리고 있다.

혼자 산지 5년 정도 됐다는 남요한(30)씨는 5년 간 라면을 주식으로 끼니를 해결했다고 전했다.

그는 “살아있는 게 신기하기는 해요”라며 “생각해보니까 몇 년 동안 과일을 먹은 기억이 거의 없다”고 말해 많은 사람들에게 충격을 줬다.

이어 그는 자신의 식습관 때문에 영양분들이 많이 부족할 것이라고 추측했다.

하지만 검사 결과 남씨의 혈액 내 비타민의 양은 예상 외로 결핍되어 있지 않았다.

다섯 가지 비타민 A, B1, B12, C, D은 적정량에서 약간 부족한 수준으로, 비타민 B6의 수치는 과잉으로 나온 것.

해당 결과를 접한 누리꾼들은 “유전자가 금수저네”, “나도 6년 자취하면서 인스턴트 음식이 주식이었는데 혈관 나이는 항상 어리게 나오던데”, “라면 자체에 영양분들이 들어있는거 아님?”, “라면이 완성식품인건가”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SBS 스페셜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