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산 후 할머니처럼 변해버린 20대 여성 모습..

  						  
 								 

첫 아이를 출산한 28세 여성의 이야기가 화제가 되고 있다.

출산 후에 급속도로 늙어버린 중국 여성의 안타까운 사연이 보도돼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그녀는 2003년 어린 시절부터 알고 지냈던 남성과 결혼을 했고, 2005년 첫 아이를 낳았다고 한다.

하지만 출산 6개월이 지날 때쯤 그녀의 몸이 조금씩 바뀌기 시작했다고.

처음에는 목의 피부가 조금씩 처지면서 주름이 생기기 시작했고, 이후 얼굴 전체가 탄력을 잃어 피부가 흘러내리는 듯 노안으로 변해갔다고 한다.

갑작스러운 변화에 당황한 그녀는 병원을 찾았고, 병원에서는 끔찍한 소식을 전했다.

갑자기 몸이 늙은 이유는 전 세계에서 10명만 앓고 있다는 ‘획득성 안면피부 노쇠증’이라는 희소병 때문이었다. 이로 인해 얼굴을 중심으로 급속도로 늙어가고 있었다고.

이런 상황을 알게 된 지인들은 점점 그를 멀리하기 시작했고, 그녀는 현실을 비관해 여러번 자.살 시도를 했지만 남편이 끝까지 아내 곁을 지켜줬다고 한다.

이후 중국의 TV쇼에 출연해 사연을 공개했고, 수많은 성형외과 의사들로 전담팀이 꾸려져 총 3회에 걸친 성형수술이 진행되었다고 한다.

20대의 외모를 완전히 되찾지는 못했지만 수술 후 목의 주름이 많이 사라졌고 피부 윤기가 좀 더 돌아 왔다.

이에 누리꾼들은 “너무 힘들겠다”, “그래도 남편이 있어서 다행이네”, “안타깝지만 앞으로 좋은 일만 있을거에요” 등의 반응을 보이며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