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펭수’ 정체때문에 팬들이 단단히 화난 이유

  						  
 								 

화제의 인물에서 어느덧 셀럽이 된 EBS 캐릭터 펭수는 어린 아이들 뿐만 아닌 어른들한테도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귀여운 외모와 특이한 목소리 게다가 재치넘치는 말빨까지 그야말로 완벽 캐릭터이다.

펭수는 EBS 연습생이자 유튜브 채널 ‘자이언트 펭TV’ 운영하는 캐릭터로 남극에서 스위스를 거쳐 한국까지 헤엄쳐 왔다는 설정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과거부터 최근까지 각종 SNS서 펭수의 실제 정체에 대한 온갖 추측들이 쏟아졌다.

앞서 유튜버 카피추가 펭수로 의심받기도 했다. 이에 카피추는 “목소리만 비슷하다. 저는 펭수가 아니다”라고 직접 해명하기도 했다.

이어 일부에서는 펭수 실제 정체로 유튜버 플린으로 활동하는 김동준을 지목했다. 그는 서울예대 연기과로 여러 웹드라마 출연한 적이 있으며 현재는 유튜브 채널 메리플린크리스마스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

일부 사람들이 유튜버 플린을 펭수 본체로 지목한 이유는 ‘자이언트 펭TV’ 로고송 저작권자가 김동준이라는 이름으로 등록됐기 때문이다.

또한 그가 과거에 불렀던 요들송이 펭수 목소리와 비슷하다는 주장이 나왔다.

하지만 자꾸 쏟아지는 펭수 본체 의혹에 대해 팬들은 “펭수는 그냥 펭수일 뿐이다”, “펭수 엑스레이 사진 보고 와라 누가봐도 펭귄이다”, “알아도 모른체 제발”, “본체가 뭐가 중요하냐 대체” 등의 반응을 보였다.

펭수 팬클럽 ‘펭클럽’은 본체에 대해서는 궁금하지 않으며 알아도 모른 체 하고 싶다는 것이 그들의 입장이다. 또한 캐릭터는 캐릭터로만 봐달라며 더이상의 본체 의혹은 거둬달라는 의견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