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사실에서 이런 행동 좀 제발 하지마세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일부 간호사들이 겪고 있다는 한탄섞인 주사실 예절 공고문이 올라와 네티즌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그들이 주장에 따르면 일부 환자들에 의해 주사실에서 성.희.롱을 당하고 있다는 것이다.

실제 사진 속 주사실 예절에는 “바지는 가급적 주사 맞으실 쪽 골반 밑으로 살짝만 내려주세요, 일부로 쭉 내려주시는 분들이 계시기에 간곡히 부탁 말씀드립니다. 저희가 여러번 말씀드림에도 불과하고 계속 쭉 내려주시면 주사 놓기를 거부하겠습니다”라고 적혀있었다.

또한 “성.희.롱이 될 수 있는 발언은 되도록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 농담으로 던진 말 한마디로 서로 불편한 관계가 유지 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바지 내려주는 건 서비스가 아닌가? 이왕 놔줄 거 아가씨가 놔주지! 아가씨가 내 엉덩이 만져주는건가? 라는 험악한 발언이 오고 갈수 있고 또한 법원에서 뵐 수 있습니다”라고 써있었다.

이는 실제 주사실에서 간호사들이 겪었던 일로 일부 환자들이 간호사를 상대로 노골적이고 추악한 성.희.롱 행동을 아무렇지 않게 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에 네티즌들은 “더러운 멘트만 골라서 하는구나”, “저런 사람들이 아직도 있다니”, “제발 팔주사로 다 바꿔주길”, “진짜 보기만해도 더럽고 불쾌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