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제 물탱크 터져 ‘물바다’ 됐던 장소..

  						  
 								 

실내수영장 물탱크가 파손되는 일이 발생했다.

(의정부=뉴스1) 이상휼 기자 = 24일 낮 12시26분께 경기도 의정부시 민락2지구 중심상가 상가건물 4층 사우나 겸 실내수영장 물탱크가 파손돼 건물 벽면이 붕괴되고 주변 일대가 침수 피해를 입었다.

붕괴 외벽이 낙하하면서 지상에 주차돼 있던 전기차 1대가 파손됐다.

또 쏟아져나온 물로 주변 일대가 침수 등의 물난리를 겪었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폭우로 행인이 많지 않았던 덕분이다.

이 건물에는 키즈카페도 있는데다, 외벽 붕괴가 일어난 실내수영장에도 어린이들이 다니고 있어 자칫하면 대형사고로 이어질 뻔했다.

주변 일대는 물난리로 아수라장이 됐다.

소방당국 등은 주변일대를 안전조치하고 있으며 붕괴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daidaloz@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