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이 인터넷으로 가장 많이 검색해봤던 ‘단어’

  						  
 								 

김정은 평소 인터넷 사용을 즐겨하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과거 KBS 옥탑방의 문제아들 프로그램에는 김정은 관련된 문제가 출제되었다.

미국 FBI 분석 결과 김정은이 가장 많이 검색해봤다는 단어가 공개됐다. 앞서 김정은은 최첨단 스마트 기기를 쓰며 인터넷 검색을 자주 한다고 밝혀졌다.

2017년 미국 FBI에서 김정은 인터넷 검색 기록을 조사한 결과 이 단어가 가장 많이 검색됐다고 한다. 실제 이 단어를 본 FBI은 굉장히 웃었다고 전해진다.

김정은의 즐겨찾기 단어는 바로 본인의 이름이었다.

김정은의 최측근 비서는 인터넷이라는 말이 생겨날 정도로 김정은의 인터넷 사랑이 북한 내부에서도 널리 알려져 있다고 전했다.

FBI에 따르면 김정은은 자신과 관련된 뉴스와 국제 정치 동향과 관련된 기사를 자주 살펴봤다고 한다.

이에 네티즌들은 “몇개 기사 보고는 김정을도 웃었을 듯”, “관종이었구나”, “지 사진도 다 찾아봤겠네?”, “악플도 읽어봤으려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