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눈이 오면..” 故 박지선과 한 약속 지킨 배우의 인성

  						  
 								 

한 유명배우가 사망한 개그우먼 박지선과의 약속을 지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3일 서강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셀카와 고양이 사진을 게재했다. 서강준은 사진과 함께 ‘약속’을 뜻하는 이모티콘을 올렸다.

이는 그가 과거 쇼케이스 당시 박지선과의 약속을 지킨 것으로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0월 ‘틱톡 스테이지 커넥트 서강준_원 코지 나이트’에서 MC를 맡은 박지선은 서강준에게 한 가지 약속을 받아냈다.

바로 첫눈이 오면 SNS에 셀카를 업로드하겠다는 것이다.

당시 박지선은 서강준에게 “SNS에 첫눈 오는 날 꼭 셀카를 남겨서 업로드해 주세요. 강준 씨가 약속을 잘 지켜요. 1년 전 한국 팬미팅 때도 아이슬란드 가족이 사진 올려달라고 하니까 다음날 바로 올렸어요. 저는 올렸나 안 올렸나 꼭 확인해봐요. 첫눈 오는 날 고양이들이랑 같이 셀카 찍어서 올려줘요”라고 부탁했다.

이에 서강준은 “꼭 올리겠다”라고 답했다.

이와 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누리꾼들은 “마음이 아프고 감동이다”, “말없이 약속을 지키다니”, “누군가의 약속들이 나한테 이렇게 눈물이 될 수 있구나” 등 감동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서강준은 지난 4월 JTBC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에서 임은섭 역으로 출연해 큰 사랑을 받았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뉴스1, 서강준 인스타그램, 틱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