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문재인 아들 ‘문준용 전시회장’ 충격적인 상황

  						  
 								 

문재인대통령 아들 ‘문준용’씨의 전시회장 상황이 공개됐다.

지난 21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문준용씨 전시회장 상황’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에는 한 장의 사진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 장소는 문준용 씨의 전시회장 앞이였다.

그러나 전시회 앞에는 문재인 대통령의 영정사진이 놓여있었다.

해당 게시물에 따르면 공개된 사진은 유튜브 채널 ‘종이의 TV’ 영상을 캡처한 것이다.

작성자는 “문준용씨 전시회장 앞에 저런 걸 가져다 놓고 자기네들끼리 낄낄대고 있다”고 밝혔다.

해당 유튜버는 지난 21일 ‘정치방역에 너무 열 받아서 문준용 갤러리전에 혼내러 왔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에서 그는 문준용 전시회장에 직접 찾아가 방송을 켰다.

그는 전시회장 근처에 문재인 대통령의 영정 사진을 가져다 놓았으며 부정선거 주장하는 노래를 틀었다.

몇분 후 경찰이 찾아와 제지하자 그는 ‘1인 시위하러 왔다’며 주장하기도 했다.

해당 게시물을 접한 누리꾼들은 “처벌각이다”, “제정신 아닌 듯”, “다른 사람도 아니고 아버지 사진을 저렇게 놓으면 나같아도 화날 듯”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 유튜브 채널 ‘종이의 TV’ 영상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