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수로 죽을 수도 있지. 그알 ‘정인이’ 선동방송 여전하네요”

  						  
 								 

심각한 아동 학대 사건인 ‘정인이 사건’으로 전국이 떠들썩한 요즘, 한 게시물이 공분을 사고 있다.

 

지난 2일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16개월 영아를 잔인하게 학대 후 살해한 양부모에 대해 방송했다.

전국민이 해당 사건에 대해 분노하고 있으나, ‘그것이 알고싶다’ 시청자 게시판에는 정인이의 양부모를 지지하는 글이 올라왔다.

지난 3일 그것이 알고싶다 시청자 게시판에는 “‘그것이 알고싶다’의 선동방송 여전하네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 A씨는 “‘그것이 알고싶다’ 기준이면 99%의 부모가 다 학대범죄자들이다”며”간난아이들 100%가 다 자기 배고프면 쳐울고, 먹기 싫으면 안먹겠다고 떼쓰고, 잠시만 한눈팔면 여기저기 뒹굴다 부딪힌다”며 험한 말을 했다.

이어 “아무리 하느님, 부처님스러운 부모라도 일 끝나고 힘들때 울고 떼쓰고 투정부리면 짜증내게 되는 것이다”는 터무니 없는 주장을 했다.

A씨는 정인이 사건에 대해 분노하는 부모들에 대해서도 “여기서 난리를 치는 위선자 부모들도 다 학대자들이다”며”너희들은 당신들 간난아이에게 짜증낸 적 없냐?”며 ‘역겨운 위선자’라고 표현했다.

그러면서 “(정인이 양부모는) 아무리 나쁘게 봐도 아버지는 무죄이고, 어머니는 과실치사로 봐야한다”며 글을 마쳤다.

누리꾼들은 이에 대해 “정인이 양부모 지인이냐”,”더럽다”,”게시자가 장씨인걸 보니 친척인 것 같다”와 같은 반응을 보이며 비난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