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퀴즈에 나온 ‘최연소 7급공무원’이 죽기 전 인스타에 남긴 글

  						  
 								 

유퀴즈에 나온 최연소 7급 공무원 합격자가 극단적 선택을 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지난 8일 세계일보는 서울시립미술관에 근무하던 20대 주무관 A씨가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서울시 내부에서는 직장 내 괴롭힘이 원인이라는 이야기가 나오고 있다.

그러나 서울시 측은 이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그녀는 직장 내 괴롭힘으로 힘들어했던 것으로 전해져 많은 이들의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서울시립미술관 관계자는 “A씨가 서무 업무를 하고 있었지. 격무에 시달리는 것은 아니었다”며 “회사 내부적인 원인은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현재 경찰은 자세한 원인에 대한 조사 중이며 아직까지 유서는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앞서 A씨는 이른 나이에 공무원 시험에 합격해 ‘유퀴즈온더블럭’에도 나와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가 됐다.

한편 A씨가 과거에 본인의 인스타에 남긴 글이 다시 재조명되고 있다.

그녀가 쓴 글에는 “여전히 꼬박꼬박 병원에 들르고, 약을 먹어야 잠들 수 있다”는 내용이 담겨져 있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 ‘유퀴즈온더블럭’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