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는 군대 안가니까 월급 적게..” 생리대 회사의 면접 질문 수준

  						  
 								 

최근 생리대 할인 판매로 화제를 모은 동아제약이 채용 과정에서 성차별적인 질문을 했다고 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5일 유튜브 채널 ‘달라스튜디오’에는 장영란이 진행하는 ‘네고왕 2’의 5번째 에피소드가 방송됐다.

이날 장영란은 생리대를 판매하는 회사 ‘동아제약’을 찾아 회사 생리대 제품의 할인 판매를 협상했다.

장영란은 최호진 동아제약 사장을 만나 가격 협상을 진행했고 최 사장은 생리대 상품 패키지 할인, 단품 할인, 쿠폰 할인 등을 약속했다.

더 나아가 동아제약 측은 재구매 매출의 일부 수익금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해당 방송은 나흘 만에 영상 조회수가 150만 회를 훌쩍 넘겼으며 화제가 됐다.

그러나 해당 방송 댓글란에 지난해 동아제약 면접을 봤다는 한 누리꾼 A씨의 댓글이 달렸다.

A씨는 “지난해 말에 면접볼 때 인사팀 팀장이라는 사람이 유일한 여자 면접자였던 나에게 ‘여자들은 군대 안 가니까 남자보다 월급 적게 받는거 동의하냐’고 묻고 ‘군대 갈 생각 있냐’고 묻더니 여성용품 네고? 웃겨 죽겠다”라고 댓글을 달았다.

이후에도 비슷한 내용의 댓글이 달렸으며 이를 본 다른 시청자들은 “여성차별 하면서 굳이 여성용품 협상을 왜 하나”, “성차별하는 회사가 생리대를 판다니”, “불매운동하겠다”는 반응을 보였다.

계속해서 논란이 되자 최 대표는 지난 6일 이 영상 댓글창에 직접 사과문을 올렸다.

최 대표는 “댓글과 관련된 내용을 확인한 결과 2020년 11월 신입사원 채용 1차 실무 면접 과정에서 면접관 중 한 명이 면접 매뉴얼을 벗어나 지원자를 불쾌하게 만든 질문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해당 지원자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이번 건으로 고객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유튜브채널 ‘달라스튜디오’ 네고왕 영상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