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부산에 나타나 난리난 레전드 티팬티남 (+CCTV)

  						  
 								 

부산에서 한 남성이 티팬티 차림으로 돌아다니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1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지난 18일 오후 11시 7분 부산 수영구 한 카페에서 한 남성이 티팬티 차림으로 커피를 주문했다.

부산경찰청은 “‘한 남성이 검은색 티팬티를 입고 음료를 주문한다’는 112 신고가 접수됐다고 전했다.

이에 경찰은 카페 CCTV 영상 등을 확인해 해당 남성을 추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CCTV 속 논란이 되고 있는 남성은 흰색 바람막이를 입고 있었으며 하의는 검은색 티팬티만 입고 있었다.

보도에 따르면 남성의 엉덩이가 다 보일 정도 였다고 한다.

남성은 티팬티 차림으로 커피를 주문하고 매장 곳곳을 돌아다녔던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예전에도 이런 적 있었는데”, “진짜 코미디다”, “왜저러냐 ㅋㅋㅋ”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2019년 7월 충북 충주에서도 해당 사건과 같은 유사한 사건이 일어나 화제가 된 적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