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승무원들이 유독 ‘한국인’ 승객들을 좋아하는 이유

  						  
 								 

외국인 승무원들이 유독 한국인 승객들을 선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외국인 승무원이 말하는 한국인 승객 특징’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에는 실제로 외국인 항공 승무원이 인터뷰하는 모습이 담겨있었다.

지난 21일 유튜브채널 ‘딩글’에는 ‘외국인 승무원이 기내에서 한국인을 만나면 환호하는 이유’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 속에는 실제로 멕시코 항공, 에티하드 항공에서 일했었던 스페인 승무원 ‘파울라’가 등장했다.

파울라는 “인천 공항에서 한국 공항으로 오는 비행기가 승무원들 사이에서 인기많다”며 “특히 인천 공항행 비행기 근무를 선호했다”고 밝혔다.

그녀는 “한국 분들이 대화하기도 쉽고 매너도 좋기 때문”이라고 이유를 말했다.

이어 그녀는 승무원들이 느낀 한국 사람들에 대해 말했다.

그녀가 느낀 바에 따르면 한국인들은 눈치가 빠르며, 과한 요구를 하지 않으며 친절하다.

왜냐하면 한국인들은 식사가 나오기 전에 테이블을 미리 세팅해놓거나 여권, 탑승권을 미리 준비해서 승무원들이 일하기가 수월하다고 한다.

또한 한국말로 인사하거나 한국말을 사용하면 엄청 친절해진다고 한다.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완전 공감된다”, “역시 한국인”, “속도와 효율이 가장 중요하지”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 유튜브 채널 ‘딩글’ 영상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