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편 몰래 2억 2천만원 전재산 코인에 몰빵한 유부녀(+결과)

  						  
 								 

남편 몰래 코인에 전재산을 몰빵한 유부녀의 사연이 전해졌다.

지난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가상화폐에 전 재산을 투자한 유부녀 A씨의 사연이 올라왔다.

A씨는 최근 친한 언니에게 가상화폐 종목을 투자할 것을 추천받았다.

투자 종목은 ‘이더리움클래식’이었다.

A씨는 “친한 언니가 이더리움클래식에 꼭 투자해야한다고 추천했다”며 “언니는 ‘이거 원래 (이더리움클래식 가격이) 20만원짜리였는데 지금 사면 다시 20만원까지 무조건 간다’고 나를 꼬셨다”고 밝혔다.

고민 끝에 A씨는 좋은 집으로 이사하겠다는 마음 하나로 이더리움클래식에 전재산을 투자했다.

A씨는 주식담보대출까지 받아 약 2억 1천 9백만원을 이더리움클래식에 쏟아부었다.

당시 매수 평균가는 13만 7천 250원이었다. 그러나 이더리움클래식 가격은 가파르게 떨어졌다.

A씨는 4천만원을 잃고 나서야 정신을 차렸다.

A씨는 “이렇게 될 지 몰랐다. 정말 웃긴 이야기지만 환불 안 되나”라면서 “이제 눈물도 안 나온다”라고 전했다.

A씨가 캡처해서 올린 사진 속 이더리움클래식 가격은 약 11만원이었다.

평가 금액은 약 1억 7천 3백만원으로 A씨는 약 4천 6백만원을 손해봤다.

한편 18일 오전 9시 15분 기준 이더리움클래식 가격은 11만 4천 100원이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