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민주당 “우리 선수들 도쿄올림픽 출전 안 시킬겁니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가 도쿄올림픽 보이콧을 언급했다.

지난 27일 이낙연 전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도쿄올림픽 지도에 표기된 독도, 즉각 삭제할 것을 요구한다”는 글을 올렸다.

이 전 대표는 “도쿄올림픽 조직위가 자체 홈페이지 지도에 독도를 일본 영토로 표기했다”라며 “우리 정부가 시정을 요구했지만 일본은 이를 묵살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일본의 이런 행태는 인류의 화합을 추구하는 올림픽 정신에도 어긋난다”라며 “국제올림픽위원회에도 신속하고 단호한 조치를 요구한다”고 했다.

실제로 도쿄올림픽 성화봉송 지도에 독도가 그려져 있었다.

일본은 마치 독도가 일본 영토에 포함된 것처럼 표시했다.

이에 한국 정부가 이의를 제기하자 일본 측은 “삭제할 뜻이 없다”고 밝혔다.

이 전 대표는 “독도는 역사적, 지리적, 국제법적으로 대한민국의 영토”라며 “이는 시빗거리가 될 수 없는 명백한 진실”이라고 했다.

앞서 정세균 전 총리도 일본의 독도 표기에 대해 이 전 대표와 같은 입장을 보였다.

그는 “일본 정부가 삭제를 끝까지 거부한다면 올림픽 불참 등 모든 수단을 총동원해야 한다”고 말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 이낙연 전 대표 페이스북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