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보는 대학교 후배가 더치페이했다고 실망이래요”

  						  
 								 

2030 세대들은 더치페이를 종종 하곤 한다.

이러한 가운데 온라인 커뮤니티에 ‘더치페이해서 실망한 후배’라는 글이 올라와 화제가 되고 있다.

글쓴이는 “예비 졸업 후배들한테 취업 관련 상담 좀 해달라고 과 동기가 나한테 부탁했다. 그래서 일요일에 후배 3명 만나서 밥이랑 커피 먹었다”라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내가 계산하고 헤어지면서 돈 보내달라고 했는데 갑자기 저녁에 후배한테 갠톡이 오더라”고 말했다.

글쓴이가 첨부한 카톡 캡처본에서 후배는 “오빠가 그 날 계산하는 거 보고 저희는 되게 고마웠는데 저희한테 바로 돈 달라고 하시니까 거리감도 느껴지고 약간 실망스럽고..” 라고 언급했다.

이어 “솔직히 연장자로써 밥이나 커피는 사는 게 보기 좋은 거라고 생각해요. 이런 일로 얼굴 붉히기 싫어요”라고 말했다.

글쓴이는 보고 화가 난 나머지 “전화 받아”라고 했지만 카톡은 그것으로 끝이었다.

글쓴이는 모든 정황을 설명한 후 “과 동기한테 전화하려다 참았는데 이거 내가 잘못한거냐?”라고 물었다.

이에 누리꾼들은 “소개팅도 아니고 썸도 아니고 그냥 초면인데 너무하네” “거지같아” 등의 반응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