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러시아 수사관들 때문에 넷플릭스 내부 뒤집어진 이유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넷플릭스가 러시아에서 당국의 조사를 받게 됐다고 로이터 통신이 현지 언론을 인용해 25(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러시아 내무부는 경찰을 통해 넷플릭스가 2013년 제정된 자국법을 위반했는지 여부를 조사 중이라고 전했다.

이 법은 18세 이하 미성년자를 상대로 ‘비전통적’인 성적 관계를 옹호하는 내용을 퍼트리는 것을 금지하고 있다. 동성애 등 성 소수자 관련 영상을 미성년자에게 방송하지 못하게 막는 것이다.

넷플리스는 ’16세 이상 시청가를’ 레벨을 붙이고 동성애와 관련한 영상물을 방송한 혐의를 받는다.

아직 어떤 영상이 문제가 됐는지는 확인되지 않고 넷플릭스 측은 이에 대한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다만, 넷플릭스는 이달 초 러시아에서 서비스한 영상 중 성 소수자와 관련한 영상이 있는지 자체 점검했으나 16세 이상 관람가 영상 중에는 없는 것으로 파악한 것으로 전해졌다.

러시아 당국 조사 결과, 법 위반 사실이 확인되면 1만 3천 400달러(약 1천 600만 원)에 달하는 과태료를 물거나 서비스가 일시 정지될 수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