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정부, 코로나 백신 부작용 인정 (+보상 내용)

  						  
 								 

정부가 화이자, 모더나 백신 접종 후 나타나는 심근염도 백신 부작용으로 인정하기로 했다.

14일 예방접종피해보상 전문위원회는 “화이자, 모더나 등 mRNA 백신 접종 이후 발생한 심근염에 대해 인과성을 인정한다”며 “세계보건기구 등 국내외 공신력 있는 기관에서 코로나9 예방접종과 이상반응 간 인과성의 가능성이 제기되거나 통계적 연관성을 제시하는 경우에 대해서는 인과성 불충분 대상 기준으로 적용하겠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백신 접종 뒤 심근염이 발생한 경우 사망, 장애 일시보상금과 진료비, 간병비 등이 지원된다.

사망 일시보상금은 약 4억 6000만 원으로 장애일시보상금은 중증도에 따라 사망 일시보상금의 100% 또는 55%다.

심근염으로 이상반응 피해보상을 신청할 경우엔 별도의 추가 신청 절차 없이 소급적용 된다. 해당자에게는 지방자치단체에서 개별적으로 안내할 예정으로, 만약 신청하지 않았다면 예방접종 피해가 발생한 날로부터 5년 안에 관할 보건소에 보상신청을 해야 한다.

다만 심근염 발생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아닌 다른 원인에 의한 것으로 밝혀지거나 접종 후 증상 발생 기간이 아닌 경우 등에는 보상 지급이 어렵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