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어린이날에 모두를 놀라게 한 에버랜드 키재기 판 사진

  						  
 								 

이번 어린이날 100주년에 에버랜드가 선보였던 키재기 판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번 어린이날 화제 된 에버랜드 키재기판.jpg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지난 5일, 에버랜드에 설치됐던 아이지킴 키재기 판 사진이 담겨 있었다.

놀이공원에는 놀이기구 탑승을 위해 신장을 확인하는 키재기 판이 존재한다.

그런데 이번에 에버랜드가 준비한 키재기 판은 조금 특별했다.

바로, 장기실종아동의 모습으로 디자인 된 것.

이는 아동실종 예방과 더불어 장기실종아동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불러일으키기 위해 기획됐다.

또한 QR 코드를 찍으면 실종아동의 현재 추정 모습도 확인이 가능했다.

해당 키재기 판은 썬더폴스, 범퍼카, 더블락스핀, 콜럼버스 대탐험, 티 익스프레스 등 놀이기구 앞에 설치됐었다.

이번 캠페인에는 인공지능 콘텐츠 전문기업 디오비스튜디오와 웹툰 닥터앤닥터 육아일기의 이대양 작가가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들이 키재기 판 앞에서 키를 재는 모습은 현재 여러 커뮤니티로 퍼져 나가 큰 화제를 불러 일으키고 있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진짜 좋은 취지다”, “잘한 건 칭찬합시다”, “앞으로 계속 이렇게 했으면 좋겠다”, “아이디어 최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