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충격적인 윤석열 대통령 문자 메시지 ‘유출’ (+내용)

  						  
 								 

윤석열 대통령이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에게 실제 보낸 문자 메시지가 유출돼 파장이 예상된다.

26일 오후 국회 사진기자단은 윤 대통령이 권 원내대표에게 이준석 대표에 대해 “내부 총질이나 하던 당 대표”라고 말한 문자 메시지를 포착해 공개했다.

이날 오후 4시경 국회 본회의장에서 개최된 대정부질문을 지켜보던 권성동 원내대표의 휴대전화에서 윤 대통령과 텔레그램 메시지를 주고받은 장면을 촬영했다.

‘대통령 윤석열’로 표시된 발신자는 “우리당도 잘하네요. 계속 이렇게 해야” “내부 총질이나 하던 당대표가 바뀌니 달라졌습니다”라고 메시지를 보냈다.

이에 대해 권 원내대표는 “대통령님의 뜻을 잘 받들어 당정이 하나되는 모습을 보이겠습니다”라고 답했다. 그동안 공개적으로 이 대표에 대한 평가를 내놓지 않았던 윤 대통령이 불편한 심기를 그대로 드러낸 장면이 포착되면서 논란이 예상된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