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 암살 방법’ 퍼트린 남자의 황당한 주장 (+내용)

  						  
 								 

윤석열 대통령 이름을 언급하며 암살을 하겠다는 내용의 글을 올린 한 남성이 경찰에게 황당한 해명을 해 논란이 되고 있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지난 7일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갤러리에 ‘윤석열 암살하는 법’이라는 제목의 윤 대통령 암살 관련 게시물을 쓴 30대 남성이 황당 주장을 했다고 전했다.

남성이 작성한 글에는 “계획은 다 있다”, “즉시 필요 자금과 성공보수 등을 선입금하겠다”는 내용이 담겨 있었다.

경찰은 30대 남성 A씨가 서울 관악구에 거주한다는 사실을 파악해 관악경찰서에 공조를 요청 A씨를 검거했다.

경찰에 붙잡힌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대통령을 지칭한 게 아니다”라고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대통령 윤석열이 아니라 같은 커뮤니티에서 활동하는 ‘윤석열’이라는 닉네임 사용자를 말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경찰은 A씨가 해당 글을 실제 실행에 옮길 의도 없이 허위 작성한 것으로 보고 A씨를 협박 혐의로 입건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