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여성이 ‘반지’를 팔러 왔다가 펑펑 운 이유 (ft. 보석상 반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