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가 부끄러움을 많이 타거든”…과거 레전드 예능 소개팅남 근황


 						  
 								 

과거 SBS ‘신동엽, 김원희의 헤이헤이헤이’등장한 소개팅남의 근황이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해당 영상은 15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오며 웃음을 주고 있다.

먼저 해당 영상 속 소개팅녀는 연기자로 활동하는 이지혜 씨로 신과함께2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소개팅남으로 우리에게 웃음을 준 남자는 윤병철 씨라는 일반인으로 유튜브 채널 ‘플레이크PLAYC’에서 그의 근황을 공개했다.

윤병철 씨는 친구가 “너도 서울에 왔으니까 서울 아가씨 만나봐라”해서 소개팅에 나갔다고 한다.

이어진 소개팅 자리에서 소개팅녀가 ‘바나나가 먹고 싶다. 사 오라’고 했을 때, 어떤 생각이 들었냐고 물으니 “실은 집에 가려고 버스정류장에 있었다”고 고백했다.

하지만 주선자에게 전화가 와 “그 아가씨 때문에 지금 그 가게 난리가 났다”는 이야기를 듣고 다시 돌아갔다고 한다.

한편 윤병철 씨는 이 영상이 15년이나 지났음에도 아직도 인기를 얻는 이유에 대해 “사람들이 이런 난처한 상황을 실제로 겪은 적이 없으니 신기해하는 것 같다”며 자신의 생각을 말했다.

윤병철 씨는 끝으로 “제 영상을 오랫동안 사랑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아직도 옛날 영상이 돌아다니는 것이 유쾌하다. 하지만 이제는 더 재미있는 영상이 나와서 내 영상을 덮었으면 좋겠다”고 인사를 전했다.

2018. 09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 / 사진 – SBS ‘헤이헤이헤이’, 유튜브 플레이크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