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시생 유튜버 봇노잼이 시험 떨어지고 준비한다는 직업


 						  
 								 

지난 6일 공시생 유튜버 봇노잼이 자신의 유튜브 채널 봇노잼에 시험을 낙방하며 준비할 직업에 대해 언급해 화제를 모았다.

봇노잼은 경찰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영상을 말없이 찍어 방송하며 많은 사람들에게 큰 인기를 얻었던 유튜버다.

그는 최근 경찰 시험을 치렀지만 합격하지 못했다는 사실을 밝히며 “시험이 끝난 후 며칠이지만 향후 저의 진로에 대해서 고민을 해보았습니다”라고 글을 시작했다.

이어 봇노잼은 “시험을 준비하며 가볍게 시작한 유튜브 채널이 갑작스러운 여러분들 사랑과 관심 덕분에 주목받게 되었고, 그 상황에 놀랐지만 다가오는 시험공부 마지막까지는 최대한 노력해보고 싶었습니다”라며 구독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리곤 “시험이 끝난 후 진로에 대해 고민했습니다”라고 적으며 “잠시 준비했던 꿈을 미루고, 우연한 기회에 소중하게 다가온 유튜브 크리에이터의 생활을 시작해 보려고 합니다”라고 유튜브를 본격적으로 하고 싶다는 의사를 전했다.

봇노잼은 “아직 초보인지라 많이 부족하고 배워야 할 게 많다는 것을 알고 있고 각오도 하고 있습니다”라며 “당분간은 유튜브 크리에이터에 집중하며 이것저것 많은 다양한 경험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입니다”라고 조심스럽게 입장을 전했다.

유튜브 계정 생성 시 적었던 성과 이름은 반대로 표시되는 걸 모른 채 계정을 만들었던 봇노잼은 처음 자신이 의도했던 노잼봇으로 계정 이름을 바꾸고 방송을 시작한다고 말했다.

그는 경찰공무원 공부도 계속 진행할 예정이라며 “물론 경찰 시험을 준비하는 모습을 보여 드리긴 어렵겠지만 향후 제가 유튜브 크리에이터로써 가장 필요한 공부가 무엇일까 고민하고, 어떤 콘텐츠를 여러분께 보여 드릴까에 대해서도 재밌게 생각해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며 글을 마무리했다.

이에 팬들과 누리꾼들은 솔직히 잘난 외모에도 성실하게 공부하는 모습이 더 호감을 샀을 것 같은데, 더 열심히 해서 경찰 됐으면 좋겠는데… 유튜버는 미래가 없다, 오 뭔가 잘할 것 같음 등 호불호가 갈리는 의견을 내놓고 있다.

2018. 09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 /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 봇노잼 방송캡쳐


과거 인기 콘텐츠 이어보기~!

잘생긴 외모로 화제됐던 ‘봇노잼’이 여초에서 갑자기 욕먹는 이유..

SNS에서 잘생긴 얼굴로 화제가 된 공부 유튜버 ‘봇노잼’

화제가 되면서 4~5만 명이었던 구독자가 하룻밤 새에 10만에 도달할 정도로 인기가 있었는데

유튜브에 게시했던 ‘브이 로그’영상 때문에 갑자기 여초 커뮤니티에서 욕을 먹고 있다고 한다..

아무 문제 없어 보이는 영상이지만, 이 영상을 본 모 카페 회원들은

생각했던 것보다 키가 작다면서 “그 한남이 그 한남인데 유독 넘 빨아주더라구”, “171이라 하니까 진짜 개찔이같아” 등등 이라며 누가 좋아해달라고 한 것도 아닌데 태세전환해서 욕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