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개월째 ‘실종 상태’인 판빙빙 최근 근황


 						  
 								 

판빙빙은 어떻게 되는걸까?

7일 대만 매체 ET투데이는 판빙빙이 자취를 감춘 지 3개월째로 접어드는 가운데 베이징의 한 고위급 인사가 현재 상황이 매우 심각하다고 전해왔다고 단독 보도했다.

최근 중국에서는 판빙빙이 탈세 의혹에 대해 조사를 받은 뒤 중국 정부에 의해서 그녀가 고급 호텔에 감금돼 있다는 소문이 퍼졌다고. 이에 대해 중국 고위급 인사는 “판빙빙은 갇혀 있다. 정말 참혹하다. 돌아오지 못할 거다”라고 전했다고 한다.
실제 중국에서는 판빙빙이 공안에 감금되어 있다는 소문이 파다한 상태. 이에 대해서 중국 정부는 현재 아무런 입장도 밝히지 않고 있다.

판빙빙이 3개월재 자취를 감춘 상태에서 그녀의 동생 판청청은 SNS로 자신의 근황을 전하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하지만 누나 판빙빙의 행방에 대해서는 어떤 말도 꺼내고 있지 않다.

한편, 판빙빙은 영화 특별출연 당시 계약서의 출연료를 다르게 적어 이중으로 작성, 영화 촬영 4일 만에 6천만 위안(약 97억 원)의 출연료를 받았다는 의혹을 받았다. 이에 대해 그녀는 중국 정부의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판빙빙의 감금설, 미국 망명 시도 등의 보도가 있었지만 판빙빙과 중국 정부는 어떠한 입장도 내지 않고 있다.

2018. 09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 / 사진 = 연합뉴스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신입사원들 이메일을 선배가 지어주는게 전통인 KBSㅋㅋㅋㅋ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신입사원들 이메일을 선배가 지어주는게 전통인 KBS라는 제목의 글이 화제가 되고있다.

 

손기성 기자 – soccer@

김도환 기자 – baseball36@

 

안양봉 기자 – beebee@

유명한 박대기 기자님 ㅋㅋㅋ 이메일은 waiting@

 

김빛이라 기자 – glory@

 

최선중 기자 – best-ing@ ㅋㅋㅋㅋ

 

정새배 기자 – newboat@

 

김진화 기자 – evolution@

 

이효용 기자 – utility@

 

신선민 기자 – freshmin@

 

신지혜 기자 – new@

 

이규명 기자 – investigate@

 

노태영 기자 – lotte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