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가 배신” 이혼 선언한 왕진진이 밝힌 충격 발언..


 						  
 								 

지난 10일 왕진진과 낸시랭이 이혼 절차를 밟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왕진진은 이날 극단적인 시도를 하고 병원으로 옮겨졌다고 알려졌고, 이후 아내 낸시랭과 별거 및 이혼 절차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깜짝 결혼 발표를 한 두 사람의 파란만장한 10개월 결혼 생활이 결국 끝을 맺게 되는 것일까.

왕진진은 “아내의 배신과 기망은 내 정신으로는 해석 자체가 불가능하다”며 “아내와 모든 오해들을 풀려고 했지만, 아내는 주변 사람들의 말에 현혹돼 철저히 나를 피했다 아내 마음이 떠났다”고 주장하고 있다.

특히 그는 “아내는 나를 철저히 배신하고 기망한 이들과 손잡고 하나뿐인 남편을 사기꾼으로 몰아갔다”고 전하기도 했다.

하지만 낸시랭은 이에 대해 묵묵부답으로 입장을 표하고 있다.

낸시랭과 왕진진은 지난 12월 갑작스런 혼인신고 인증샷 공개로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왕진진이 지난 2009년 故 장자연의 편지를 위조해 유죄 판결을 받은 전준주와 동일 인물이며, 왕진진의 실제 출생지와 직업이 모두 거짓이고 특수강도 강간, 사기횡령 전과도 있다는 주장이 이어지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이들은 논란 속에서 올해 1월 기자회견을 열었다. 낸시랭은 “억측이든 사실이든 저는 남편 왕진진에 대한 모든 것을 알고 있다”며 왕진진을 사랑한다고 입장을 전했다.

하지만 왕진진은 결혼 발표 이후에도 몇몇 사기 혐의 건으로 논란에 휩싸였고, 낸시랭은 인스타그램에 “허위 기사를 쓴 기자와 허위 고소를 한 A 씨에 맞고소를 진행 중”이라며 조목조목 반박하는 글을 올리는 등 완진진의 든든한 편에 섰다.

그런데 영원할 것 같았던 두 사람의 사이가 삐걱거리기 시작했다. 바로 지난 4일 일어난 두 사람의 부부싸움 소식이었다.

이어 왕진진이 자살 기도를 했다는 보도가 나왔고, 그가 최원하자마자 한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낸시랭과 이혼을 하겠다고 밝힌 것이다.

언론과 누리꾼들은 낸시랭의 반응에 주목하고 있다. 평소 적극적으로 자신의 입장을 밝히고 SNS에 심경글을 자주 올리던 그동안의 행보와는 다른 대응을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많은 사람들이 그녀에게 시선을 집중하고 있다.

2018.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 /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오늘의 썰) 실수로 로드킬했는데 여자친구가 헤어지재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로드킬했다고 헤어지자는 여자친구”라는 글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2018.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커뮤니티 및 픽사베이

“교통사고 날뻔한 아이 구해주고 욕먹음”

호의를 베풀었던 상황, 그러나 고맙다는 말 대신 화를 낸다?

하마터면 아이가 크게 다칠 수 있었지만 구해주고도 욕먹은 부부가 있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교통사고 날뻔한 아이 구해주고 욕먹음” 이라는 황당한 사연이 올라와 많은 이들에게 관심을 받고 있다.

 

2018.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