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마드가 백석역 사고 희생자 조롱하면서 한 말ㄷㄷ


 						  
 								 

급진적 남성 혐오 사이트 워마드 회원들이 백석역 온수관 파열 사고 희생자를 조롱해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5일 한 워마드 회원은 “[축] 백석 쭈꾸미남 탄생이노”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글 작성자는 백석역 온수관 파열 사고 기사를 첨부한 후 고양시와 백석역 3번 출구 인근에서 남성 1명이 전신화상을 입고 숨진 채 발견됐다는 부분을 강조하며 “쭈꾸미 데치듯 호록 데쳤을 분인데 바로 XX만남하러갔노”라고 말했다.

이어 “화재앙+수재앙은 온수배관파열이노. 북조선이랑 가까운 고양에서 계속 일터지는거 봐라”라며 문재인 대통령을 비하하기도 했다.

또 백석역 온수관 파열 사고로 문재인 대통령 탄핵을 외치며 박근혜 전 대통령의 복권을 주장하는 글들도 상당수 올라오고 있는 상황이다.

무엇보다 눈 뜨고 보기 어려운 사고 희생자를 조롱하는 글과 댓글이 끊이지 않고 있어 논란이 거세질 전망이다.

한편 경찰에 따르면 백석역 온수관 파열 사고로 사망자 1명이 발생했고 부상자는 25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지역난방공사는 1991년 설치된 노후 수송관이 사고 원인일 것으로 판단하고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2018.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 /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대사가 너무 현실적이어서 오히려 망했다는 드라마

최규석의 네이버 웹툰 송곳을 원작으로 했던 JTBC 드라마 송곳은 지현우와 안내상이 주연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대형 마트에서 묵묵히 자신의 일을 하던 직원들이 큰 난관을 만난 후 서로 힘을 모아 싸워나가는 과정을 보여주는 드라마였지만 너무 현실적인 탓이였을까. 생각보다 큰 이슈를 모으지 못했다. 네티즌들은 “대본과 배경 그리고 상황이 너무 현실적이라 숨이 막혔다” 등의 의견을 내놓기도.

한편, 이를 본 네티즌들은 “이 장면에서 정말 눈물 났음”, “현실에서 흔히 있는 일이라 더 가슴아프다”, “너무 뼈를 찌르는 대사들…”, “이런 드라마가 더 많아졌으면 좋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2018.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JTBC 송곳 및 나무위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