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타클로스를 돕는 검은 악마 크람퍼스ㄷㄷㄷ

  						  
 								 

매년 12월 25일은 세계적으로 크리스마스로 알려진 날입니다.

이제 곧 얼마남지 않은 축제이기도 하죠.

흔히 산타라고 하면 아래와 같이 아이들에게 선물을 주는 인자한, 할아버지부터 떠올리기 쉬울겁니다.

하지만 원래 당근이 있으면, 채찍도 있는 법.

산타와 관련된 전승중에.. 알려져있는 이야기에는 일명 “산타클로스의 검은 도우미” 라고 불리우는 것들이 있습니다.

이들은 선물을 만드는 요정들과는 정반대의 존재 바로크람퍼스(Krampus) 라는 명칭의 악마입니다.

외모는 일반적인 악마의 모습으로염소 뿔과 다리.검은 털과 흉악한 얼굴을 지녔으며…

산타와 함께 움직이다가…못된 아이들을 때려서 자루나 소쿠리에 넣어지옥으로 끌고 들어가는 일을 맡고 있습니다.

산타클로스의 도우미는 유럽판 망태할아버지였던 것.

못된 아이들을 말듣게 하기위한 “아동교육”(협박에 의한) 용 캐릭터였죠.

~ 말 안들으면 크람퍼스가 잡아간다.라는 식

그야말로 말 안드는 아이들에게 있어서는 저승사자와도 같은 존재.

무답무용으로 지옥으로 끌고들어가버리니..

크람퍼스 분장을 한사람이아이를 겁주는 모습을 그린삽화

실제로 크리스마스 시즌이 되면 독일과 오스트리아에서는 산타의 근본 모델이라 할수있는성 니콜라스 역을 맡은 배우 뿐만 아니라 크람퍼스로 분장한 청년들도 거리를 돌아다니게됩니다.

이럴때는 크리스마스라기보다는 할로윈에 가까운 분위기라 할수있을 것 같군요.

미국에서는 이런 흉악한악마와 동행하는 산타의 모습을껄끄러워했고, 크람퍼스를 뺀 산타의 이미지를 만들어 냈습니다.

이 미국버전 산타클로스가 널리 알려지면서오늘날의 인자한 산타가각인된 것.

이렇게 유사한 징벌 기능을 수행하는 존재로 독일 지역의크네크트 루프렉트 프랑스 지역의페레 푸타르등이 있습니다.

네크트 루프렉트의 경우. 성 니콜라우스의 하인 역할을 하는 사람이 아이들의 잘못들을 열거하며, 주기도문을 외우지 못하면 자루에 넣어버리는 형식

그래서 크리스마스 철에는 선물 이전에 지옥에 끌려가지 않을까…

스트레스를 받는 아이들도있었다고 합니다.

프랑스의 페레 푸타르의 기원은약간섬뜩하다고 할수있는데.

당시 아이들을 토막살인하여 자루에 담아간,”아동 연쇄살인범”이라는 말이있습니다.

물론 추측에 불과한 기원설이니 실제론 뭐였는지알수없는 일이겠죠.

이상 산타에 대한 일화도 밝은점만있는 것은 아니였다는 이야기였습니다.

이야기속의산타가악마를부하로 부려먹은이유는 벌은 주고싶지만. 자기 손은 더럽히기 싫었기 때문이었을 것 같군요.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대참사가 일어날 뻔한 특수부대가 작전 중에 카드 결제한 사건

1983년 10월 25일 ~ 1983년 12월 15일까지 벌어진 쿠바, 그레나다와 미국, CPF 동맹군간의 전쟁인 그레나다 침공

작전명 절박한 분노라고 명명된 이 작전은 베트남전 이후 미국이 참여한 최초의 대규모 군사작전이었다.

참가한 병력 중에는 미 특수부대로 유명한 네이비 씰도 있었음.

당시 작전에 참가한 네이비 씰.

이들은 2개 조로 나누어져서 투입이 됐음.

A조는 굳이 해상 강하를 했다가 장비의 무게를 계산하지 못해 대원 4명이 익사해버림..

B조는 강하에 성공하여 적군 관저 침투에 성공했음.

침투에 성공했지만 무전기를 놓고 왔다는 큰 문제가 발생함;;

작전 수행 중인데 무전기가 없다는 것은 엄청난 비상 상태였고.. 바로 앞에는 대공포와 기관총으로 방어를 하고 있는 그레나다군을 제압하려면 항공지원을 반드시 요청해야 하는 상황이었음.

이때 대원 중 하나가 관저에 전화가가 아직 살아있다는 것을 발견.

전화를 통해 특수전 사령부와 연락을 시도하는데.. (국제전화는 유료라서 교환원을 거침)

결제는 뭘로 하실거죠??

전투 중인데 뭔 소리야!!

결제 안 하면 통화 불가능한데.. 카드로 하시겠나요?

다행히 한 대원이 신용카드가 있어 결제를 했고.. 미국 포트 브래그에 있는 합동특수전사령부와의 통신에 성공했고, 항공지원이 오면서 이들은 살아남음

*이는 트랜스포머 1편에서 패러디 되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