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옆집이 우리 집 게장 먹고 식중독 걸렸다는데 배상해줘야 함?”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황당한 사연, 잘못 택배온 간장게장을 주인 허락 없이 먹은 옆집이 식중독 걸렸다며 배상해달라고 하는데. 과연 어떻게 대처해야할까.

제가 먹으라고 들이민것도 아닌데요. 
저야말로 제 게장 멋대로 먹었으니까 법적으로 문제삼을 수 있는거 아닌가요?
이사온지 한달도 안돼서 이러니까 머리 아프네요…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픽사베이 및 온라인커뮤니티

재벌과 결혼하기 위해 혹독한 관리받던 초등학생 근황

2009년부터 2013년까지 tvN에서 방영되었던 화성인 바이러스.

매주 제보를 통해 정말 신기하고 엽기적인 사람이 출연했는데 이 때문인지 수많은 논란과 함께 큰 관심을 모았던 방송 중 하나이다.

그 중, 재벌가에 시집을 보내기 위해 어린 딸에게 혹독한 훈련을 시킨다는 엄마 이야기가 방송에 전파되었고 이는 현재까지도 종종 회자되고 있다.

딸을 재벌가에 시집보내는 것이 목표라 24시간 혹독하게 신부수업을 시키고 있다는 엄마, 그리고 당시 9살이던 어린 딸은 영어와 중국어 등 어학공부는 물론이고 승마, 발레 등 예체능 수업까지 들어야 했다. 화성인 바이러스에 출연해 강렬한 인상을 남긴 2001년생 이예은 양의 근황은 현재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어린 시절보다 한층 더 성숙해진 이목구비를 자랑하는 이예은 양, 벌써 18살이 되었다.

아이돌 뺨치는 외모덕에 배우로 활동하고 있다고 한다. 또한, 그녀는 자신의 SNS에 화성인 바이러스에 출연했을 당시 소감을 전하기도.

“당시 소속사에 전속모델로 계약되어 있어 홍보차 출연하게 됐다. 아무래도 예능이다 보니까 재미있게 하기 위해서 재벌가 시집이라는 컨셉으로 연출이 들어갔다. 엄마는 평소에도 엄격하신 편이지만 방송에 나온 정도는 절대 아니다” 

한편, 이예은 양 근황을 접한 네티즌들은 “와 이 방송 본 기억난다”, “진짜 이쁘다 아이돌같아”, “역시 화성인바이러스 주작이였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2018.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사진 = 이예은 인스타그램, tvN 화성인바이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