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닷속에서 ‘날계란’을 깨뜨리면 생기는 일


 						  
 								 

과학책에나 나올 법한 상상이었다.

바닷속에서, 그러니까 물 속에서 날계란을 깨뜨리면 어떤 일이 발생할까?

그런데 실제로 누군가가 이러한 실험을 영상으로 남겼다. 그리고 이 영상은 전세계 사람들에게 큰 깨달음과 신선함을 보여주었다.

유튜브에 공개된 바닷속에서 계란을 깨는 실험 장면을 담은 동영상 ‘워터 무브스: 더 에그“(Water Moves: The Egg!)가 최근 국내 네티즌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영상에서는 잠수부가 수심 20미터 바닷속에서 계란을 깨는 모습이 담겼다.

깨진 계란은 바닷속 수압 때문에 투명한 흰자가 노른자를 감싼 채로 원형의 모양을 유지했다. 특히 계란은 마치 생물처럼 물 속을 둥둥 헤엄쳐다니는 듯 했다.

바다의 소금물에서는 제 형태를 잘 보존하고 있는 날계란.

영상은 잠수부가 손바닥으로 계란을 터뜨리는 장면으로 마무리됐다.

흩어진 계란을 지나가던 물고기가 먹는 장면도 포착됐다. 이 실험은 하버드 대학과 뉴욕 대학에서 설립한 미국 버뮤다 해양과학연구소에서 수행했다.

그리고 해당 영상을 통해 알 수 있었던 것이 있다. 물고기들이 날계란은 엄청나게 좋아한다는 것.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유튜브 ‘moh de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