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에서 유명한 여배우 성형 전후 레전드 甲

  						  
 								 

누구에게나 감추고 싶은 비밀이 있다.일반인이라면 각자 다르겠지만 연예인이라면 과거 사진이 가장 두려울 것.

일본에서 톱스타로 알려진 아라가키 유이 또한 그렇다.

깔끔하고 시원시원한 이목구비로 남심저격에 성공했던 아라가키 유이.

일본 드라마 “아빠와 딸의 7일간” 주연을 꿰차며 본격적인 유명세를 탔다. 그 후에도 여러 작품으로 자신만의 커리어를 쌓아나가고 있다.

그러던 중,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일본 여배우 성형 레전드”라며 유이 성형 전후 사진이 올라왔다. 물론 그 주인공은 아라가키 유이였다.

현재 모습과 비슷하면서도 묘하게 다른 그녀의 성형 전 사진.

한편, 이를 본 네티즌들은 “그래도 너무 이뻐”, “별로 안변한거 같은데”, “성형 많이 한 듯”, “현재가 이쁘니까 됐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커뮤니티 및 나무위키

뜨지 못한 무명 걸그룹들이 방송에서 겪는 일

 

여자 연예인 100명이 레이스 하는 최대 스케일을 준비한 드림팀

겁나 많음

댄스타임도 하고

준비 운동도 하고

예선에서 막 탈락함

인터뷰도 하고

패자부활전도 하고

본선

열심히 해서 결선까지 감

거르고 걸러서 TOP 3 뽑음

인터뷰 하다가 울컥

같이 있던 TOP 3 아이도 눙물 ㅠㅜ

뛰다가 한명이 넘어짐 ㅠㅜ

또 눙물이…ㅠㅜ

결국 최후의 1人이 뽑히고

같은 팀 멤버도 눙물 ㅠㅜ

어느새 해는 지고…

인터뷰 하는데 또 다시 눙물 ㅠㅜ

원샷 잡아주니 기뻐서 눙물 ㅠㅜ

음악 나오면 또 땐스 ㅎ

세레머니로 쌍절곤 돌려주고

상금과 출연권 획득 ㅠㅜ

우승자 인터뷰도 짠했지만, 100인 중에 0.1초 샷 밖에 못 받은 사람도 있을텐데 안타깝기도 하고 짠했음…

전에 같으면 그냥 예능으로 가볍게 봤을텐데, 괜히 무한 경쟁 사회 축소판 보는 것 같아서 짠 했음 ㅠㅜ

쓸데없는 걱정 중 하나가 연예인 걱정이라지만, 내가 저랬으면 어땠을까 하고 생각하니 괜히 짠 ㅠㅜ

 

2019.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 / 사진 =  KBS 출발 드림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