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오나미가 ‘아리아나 그란데’처럼 화장했더니

  						  
 								 

점점 예뻐지고 있는 개그우먼 오나미, 그가 MBC 마이리틀텔레비전에 출연했던 방송분이 다시 한번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인기 유튜버 도티와 함께 방송을 이끌어 갔던 오나미, 그는 콘텐츠로 해외 유명 가수 ‘아리아나 그란데’ 스타일링을 따라잡기로 했다.

아리아나 그란데는 잔머리 한 올 없는 완벽한 올백 포니테일이 특징이었고 오나미도 올백을 하기 시작했다. 그러나 사람들의 반응은 차가웠다. 분명 아리아나 그란데를 따라잡으려 했지만 의외의 닮은 꼴이 나왔기 때문이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천의 얼굴 오나미”, “오나미도 진짜 꾸미면 예쁘던데”, “내가 오나미였으면 사실 기분 나빴을 듯…”, “댓글 하나하나 읽는 도티가 가장 나쁘다ㅋㅋㅋㅋ”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MBC 마이리틀텔리비전,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