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리점에 ‘쓰던 핸드폰 반납’하면 절대 안 되는 이유

  						  
 								 

핸드폰 바꾸러가면 항상 달콤한 유혹같은 제안을 많이 받는다.

그중에서도 ‘중고폰 반납’은 정말 많이 권유당해봤을 것이다. 48개월 할부로 스마트폰을 구매하고 24개월 후 반납하면 출고가의 50%를 돌려준다는 꽤나 합리적인 제안.

그러나 유튜버 먼지아빠 배덕삼은 이런 제안을 절대로 받아들여서는 안 된다고 당부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요즘 정말 극성하는 사기라며 중고폰 보장 프로그램에 대해 말을 했다.

그는 “중고폰 보장 플랜은 반납할 때 핸드폰 상태에 따라 가격이 책정되고 있기에 대부분 50% 남은 할부금을 제대로 돌려 받을 수 없다”고 전했다.

해당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내가 당한 방법이다”, “이미 당했어요”, “이래서 핸드폰 바꾸러가기가 무섭다”, “알아둬야겠다…”, “앞으로 핸드폰살때 공부 좀 해야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유튜브 ‘먼지아빠 배덕삼’ 영상 캡쳐,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