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하려고 했던 여자 엉덩이에 문신이 있어요”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글이 있다.

본인을 예비 신랑이라고 소개한 남성은 “상견례까지 했고 날짜 받기 직전인데 고민이 있어서 글 올린다”며 사연을 작성했다.

남성의 고민은 ‘결혼할 여성의 엉덩이 윗부분에 날개모양 문신이 있다는 것’.

그는 친한 친구한테 얘기했더니 평범한 여자들은 그런 문신 안 한다고 한 번 뒷조사를 해보라는 답변을 받았다고 한다.

남성은 “신부 성격은 무난한 편이고, 현재 네일아트 샵을 운영 중”이라고 소개하며 “평범한 여자들도 엉덩이에 문신하나요?”라며 사연을 마무리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댓글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일부 누리꾼들은 “엉덩이 위면 자기 만족도 아닌 것 같고…”, “네일아트에 문신이면 답 나왔네”, “외국에서 많이들 한다고 하던데” 등의 반응을 보이는 반면, “직접 물어보지 무슨 흥신소까지”, “벌써부터 믿음이 없네”, “그냥 결혼하지 마세요” 등의 상반된 반응을 보이고 있다.

 

다음은 이 글의 전문이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