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생님한테 이상한 문자 보냈던 16살 중딩이 올린 글

  						  
 								 

믿지 못 할 사건이 발생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16살 중학교 학생이 올렸던 고민 글이 다시 화제를 모으고 있다.

글쓴이는 “저는 16살 중학교 학생입니다. 금요일마다 수업이 있는데 선생님을 좋아합니다. 한창 성에 욕구가 많은 학생이라 오늘 선생님께 ‘선생님, 한번 하실래요?’라는 문자를 보내는 만행을 저질렀습니다. 저는 이제 어떻게 해야하나요”라고 글을 올렸다.

이어 그는 “창피해서 그 선생님 얼굴을 볼 수나 있을까요? 저는 이제 어떻게 해야하나요. 청소년들은 다 이러나요? 아니면 제가 너무 이상한걸까요. 저 오늘 너무 마음이 힘듭니다”라고 글을 마무리했다.

글쓴이는 본인이 선생님에게 보낸 문자를 캡쳐해 올렸다.

이에 네티즌들은 “넌 벌써부터 성.범.죄자임”, “선생님이 제발 신고해주시길”, “징그럽고 소름돋는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