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방송사들이 유튜버에게 하고 있는 이상한 제안

  						  
 								 

최근 방송사들이 유튜버들에게 한다는 제안이 폭로돼 논란이 되고 있다.

한 공중파 방송국에서 이상한 제안을 받았다는 수산물 전문 유튜버가 해당 사실을 폭로했다.

수산물 전문 유튜버 A씨는 “한 공중파 방송 프로그램에서 출연 제의가 왔다”며 “대방어 맛집을 섭외했으니 가서 특대방어를 맛보고 평가해달라더라”고 밝혔다.

이에 A씨가 자세한 기획의도를 묻자 방송사 측은 “어류 칼럼니스트 OOO씨가 추천하는 대방어 맛집 컨셉이다”라며 “예전부터 다닌 집이라는 취지의 말을 해달라고 전달받았다”고 폭로했다.

A씨는 “어째서 가본적도 없는 식당을 가본 것처럼 포장해야 하냐”며 “생선회는 생물 장사이고 대방어는 방송 이후 몰린 손님들에게도 똑같이 내기 쉽지 않은 활어 중 하나다”라고 덧붙였다.

만약 방송 후 찾아간 손님이 실망했다면 그 후폭풍은 어떻게 감당할거냐고 묻자 해당 방송 작가가 대답을 망설이더니 다른 사람을 알아보겠다는 심산으로 통화를 종료했다고.

이후 방송사 측이 다른 수산물 유튜버에게 전화를 돌린 것을 확인했다고 한다.

해당 폭로를 접한 누리꾼들은 “이건 명백한 조작”이라며 “이런 유튜버들이 많아져야 할텐데”, “방송사 진짜 할 거 없나보다”, “이래서 맛집 나오는 프로그램은 믿을게 못 됨”, “대방어 식당 홍보하는 유튜버 걸러야겠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다음은 해당 유튜버 글의 전문이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