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 방송에서 여성이랑 대놓고 싸우던 이천수 모습

  						  
 								 

2017년 tvN에서 방영한 프로그램 소사이어티 게임2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소사이어티 게임 2 중 음식을 만들다 출연진 끼리 싸.움 난 장면이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게임에서 승리한 후 김치를 받고 김치찌개를 끓이려고 함.

그런데 뭔가 맛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강아지가 먹는 소고기 피우더를 넣자는 제안을 함.

김치찌개를 끓이는 조준호와 박광재는 강아지가 먹는 음식이기는 하나, 일단은 소고기라서 거부감이 없다고 생각.

하지만 구새봄과 정은아는 소고기가 들어갔어도 강아지가 먹는 음식이니 먹지 못하겠다며 갈등이 생김

그러다 결국 김치찌개에 들어가게 된 개먹이 파우더.

정은아는 계속 반대했는데 넣버리자 예의가 없다며 불쾌감을 드러냄

이때 등장한 이천수. 이천수는 이 프로그램에서 리더를 맡고 있음.

이천수는 동의 없이 김치찌개에 개사료 파우더가 들어갔다고 항의하는 정은아의 말에 “그럴 수도 있지”라고 대답

이천수가 자신의 말을 이해해주지 않던 정은아는

아 씨 짜증나. 열받아 씨라며 분노를 표현함

이 모습을 본 이천수는 “너 지금 뭐라 그랬어. 야 집에 가 그럼”이라며 고함을 침 

정은아는 다 같이 동의를 해야 이루어져야 하는데, 그렇지 않았다며 예의에 대한 문제라고 생각했지만, 이천수는 (프로그램 상에서) 단체활동을 하는 것이고, 이런 실수 또한 단체 생활 하면서 감내해야하는 문제라고 느꼈기에 정은아 입장을 이해하지 못함.

마지막에는 서로 화해하고 마무리가 됐지만, 이후 김치 게이트, 소파(소고기파우더)게이트로 불리고 있음,

시청자들은 정은아가 기분이 나빴어도 17살 연장자인 이천수 앞에서 아이 씨를 발언한 행동이 잘못된 행동이라며 지적, 이천수는 본인이 개 사료를 넣어도 괜찮다고 생각하니까 정은아 입장을 생각하지 못한 것이 잘못된 행동이라 지적받음.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tvN 소사이어티 게임2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