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중국사람이 하고 있는 이상한 행동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발원지 중국에서는 현재 기상천외한 일들이 펼쳐지고 있었다.

이들은 조금이라도 신종 코로나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사람간의 갈등을 빚고 있었다.

실제 허난성에 위치한 한 맨션에서는 한바탕 소동이 발생했다. 우한 방문했던 거주민을 찾아내어 집 밖으로 나오지 못하게 현관문을 못으로 박았기 때문이다.

허난성은 우한에서 북쪽으로 조금 떨어진 도시이기에 중국인들의 불안감이 더욱 증폭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들은 문에 못을 박은 후 집 앞에 “이 집 주인은 우한에서 돌아왔음. 접촉하지 마시오”라는 빨간 딱지까지 붙여놓았다고 한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굶어 죽.이려는거 아니냐”, “음식이라도 넣어줘야 사람아니냐”, “미개하구나”, “차라리 강제로 병원을 보내던가 저게 뭐하는 짓”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