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용 ‘전기 충격기’ 제품에 적힌 후기글..

  						  
 								 

강아지들이 멍멍- 짖을 때 일시적인 전기 충격을 주어 버릇을

고쳐준다고 알려져 있는 끔찍한 이 물건. 실제 사용하고 있는 견주들이 있었다. 그리고 직접 후기까지 올려 공분을 사고 있다.

실제 짖음 방지기를 판매하고 있는 사이트에 남겨진 각종 후기 사진들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왔다. 각자의 경험담을 공유하며 해당 제품에 대한 높은 만족도까지 볼 수 있었다. 그리고 이 후기들은 다소 충격적이었다.

후기를 남긴 한 누리꾼은 “마음은 아프지만 사정상 구매했다. 이젠 짖지 않는다” 라며 댓글을 남겼고 이어 또 다른 누리꾼은 “처음에 놀라서 오줌을 싸긴 했는데 그래도 아기가 적응할 때까지 불쌍하지만 해야한다” 며 효과가 있다고 전했다.

참 아이러니하다. 그들 강아지를 아기라고 칭할 정도로 애정이 있어 보이지만 강아지 전기 충격기를 사용하는 상황. 이 외에도 끔찍한 후기들은 계속해서 이어지며 부작용까지 호소했다. 그러나 이 제품을 사용하지 않겠다는 말은 보이지 않는다.

비슷한 제품을 판매하고 있는 다른 업체 후기를 보면 “전기 충격이 오기는 해요?” 라며 효과가 없어 불만을 띈 댓글도 볼 수 있었다. 물론 훈육 차원에서 해당 제품을 사용하는 견주들도 있을 것이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짖음 방지기가 근본적인 해결 방법이 될 수 없다” 고 조언했다. 반려견 훈련사로 유명한 강형욱 씨는 “전기 충격기 목줄이라면 여러분들이 생각치도 못한 병의 원인이 생겨날 수도 있다”며 자신의 블로그에 올린 적이 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전기충격기? 미쳤다”, “정말 강아지를 사랑하기는 하나”, “가족 목에 전기충격기를 달 수 있냐?”, “견주 입장에서도 어쩔 수 없이 사용할 수도 있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EBS1 방송화면 및 온라인 커뮤니티, 픽사베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