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법대 출신이던 ‘손나은 악플러’ 댓글 수준..

  						  
 								 

과거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이 악플러 고소를 진행했다.

손나은 측은 “법무팀 및 법무법인에 강력한 수사를 요청하였고 수사기관과의 공조 끝에 피의자의 신원을 파악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손나은에게 지속해서 악성 댓글을 단 악플러는 서울대 법대 출신의 중년 남성으로 밝혀졌다.

 

그가 단 악플은 충격적이었다.

그는 손나은에 사실무근의 성적 악플뿐만 아니라 가족까지 비하하는 댓글을 남긴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악플러는은 주로 악플을 달던 인스타그램뿐만 아니라 페이스북, 팍스넷, 일간베스트, 자유한국당 게시판 등에서 비슷한 패턴과 내용의 글을 게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사법시험을 수차례 떨어진 후 정신질환을 앓고 있는 중에 이같은 행동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변호인단은 해당 악플러가 5개 넘는 필명으로 인터넷에서 활동해왔으며 그가 남긴 페이스북 계정에서 서울대 법대 출신 친구들이 대거 발견되었다고 밝혔다. 그 중 일부는 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더욱 충격을 안겨줬다.

하지만 손나은은 악플러 고소를 취하했다.

손나은 변호인에 의하면 “손나은은 자신이 받은 상처만큼 악플러의 가족들이 겪을 고초도 클 것이라고 생각해 이런 결정을 내렸다”며 “모든 악플러에게 선처를 베풀 생각은 없다”, “다른 악플러들은 반드시 찾아내 법적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저건 진짜 정신병자가 쓴 것 같은데”, “선처 왜 해주냐”, “와 서울대 법대???”, “더러워 진짜”, “정도가 너무 심함”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